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PYXIUS,,,

요즘 참, 한번 눈여겨 보고 한번 만져보고 싶었던 것들이 이렇게 많이 있는데, 왜? 그렇게 하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참 많이 듭니다! 그 중에 하나가 이 워드프레스(Wordpress)라는 녀석이죠! 가뜩이나 전 직장의 주력 판매 소프트웨어가 웹 기반의 콘텐츠관리시스템 이였으니, 더더욱 사용을 해 봤어야 할 것 같은데, 이제서야 본격적으로 호기심 천국에 빠져 버렸습니다!

 

전 세계의 20%의 웹사이트들이 사용 한다는, 이 워드프레스, 소위 콘텐츠관리시스템 또는 CMS(Content Management System or Service)고 개발하고 관리하고 있는 이유가 조금(?) 느껴 지기도 하는 것 같고,

 

<이미지 출처 : https://wordpress.org/about/logos/>

 

요 몇일 사이에 예전에 있던 워드프레스 계정으로 들어가 블로그를 만들어 보고 콘텐츠도 올려 보고 했었는데,

 

쉽지 않았습니다. 아니 더 솔직한 표현으로는 좀 어려웠습니다.

 

왜 인지는 모르겠지만, 더 웃기는 것은 나중에 조금 알게 되었지만 이건 국산과 외산의 개념의 차이에서 느낀 어려움이 아니였나 하고 생각이 듭니다.

 

참고로, 티스토리에서 워드프레스로 갈아타려는 마음은 없습니다. 물론 새로운 블로그나 다른 홈페이지를 시작해 보는 것은 괜찮지만,

 

[Web 화면]

2014:11:28 10:21:48

 

2014:11:28 12:16:10

 

UX 측면에서 생각해 보면, 콘텐츠를 담을 그릇은 아주 쉽게 만들 수 있고, 그 다음 콘텐츠만 등록하면 바로 확인할 수 있고, 뭐 이런 저런 전문 용어, 트랜디한 문구 다 중간 생략하고, 바로 웹으로 그럿도 반응형 웹으로 바로 확인도 되니 이렇게 편하고 쉬운 기능들이 왜 어렵게 느껴지지? 하면서 스스로 고민에 빠지게 되더군요! 어쩌면 쉬웠을 수도 있는 것을 처음부터 너무 어렵게 접근하지 않았나 싶기도 하고, 결국 제 틀에 갇혀서 그랬지 않나 싶습니다.

 

[iPad 화면]

 

 

당연히 포탈이나 수많은 블로그에 워드프레스에 대한 논고가 기재 되어 있고, 마음먹고 부지런 떨며 벤치마킹 하고, 따라 하면 어설프게 나마 왠간한 포털처럼 생긴 블로그 사이트를 금방 만들 수는 있을 것 같습니다. 물론 여기에는 보기 좋은 테마는 유료로 구매를 할 것이고, 웹호스팅도 질러야 할 것이고, 워드프레스 관리자 매뉴얼의 여러가지 설정과 개념적인 기능들을 부지런 떨어서 공부 해야 하는 단계는 분명히 있어야 할 것 같군요! 

 

외모, 테마, 그라바타, 포스트와 페이지, 특성 콘텐츠, 특성 이미지, 포트폴리오와 프로젝트, 등등

 

이상하게 또는 묘하게 어렵게 느껴지는 용어들과 개념이 저를 좀 혼란스럽게 하고 있는데, 점점 빠져들게 됩니다! 차라리 English 버전의 워드프레스를 처음 접했어도 이랬을지?!

 

물론 관심 있는 것이 오픈소스 기반 프레임웍이고, 그 다음이 E-Commerce 라서 이렇게 어설픈 호기심에 쉽게 빠져 가는 것일 수도 있겠지만, 어쨌든, 그렇게 까지 공부를 해야 할 꺼면 뭐 웹호스팅도 받고 설치형 워드플레스를 이용해서 거의 CSS 코딩 수준까지 진행을 다 해봐야 직성이 풀리지 않을까 싶습니다. ^^;

 

몇개월 전 예전 직장의 오래되고 신뢰있는 클라이언트 한분이 제게 이런 충고를 하신 것이 기억 납니다.

 

'지금 콘텐츠관리시스템 영업 하시죠?'

' 서울시청 홈페이지가 지금 워드프레스라는 외산 제품을 사용 하고 있는데,'

'그걸 다시 귀사의 국산 토종 콘텐츠관리시스템 소프트웨어로 바꿀 수 있도록 영업 하시면,'

'정말 좋지 않을까요? 서울 시청 담당자께 영업 해 보시죠!'

!!!

 

물론, 저에게는 당연하고, 멋진 충고와 지침이였습니다! 지금도 감사를 드리며, ^^

 

하지만, 그 때에도 느꼈고, 지금도 제가 몇일 쳐다 보며 다시 느낀 점은,

프레임웍과 소프트웨어의 차이가 확연하기 때문에 결코 쉽진 않을 것이란 생각은 아직 변함 없습니다.

 

구구절절은 여기까지,, (워드프레스의 짧은 지식)

 

좀 더 이 장난감(?)을 만지작 만지작 해봐야 할 것 같습니다.

그러면 제가 얻으려고 하는 것도 과연 무엇인지 윤곽이 나오지 않을까 싶군요!

<이미지 출처 : http://wprealm.com/blog/wordpress-plugin-names-word-cloud/>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1 ··· 57 58 59 60 61 62 63 64 65 ··· 367 
BLOG main image
클럽 스쿨
by Cornwolf

카테고리

콘울프 (367)
우리가 바라보는 것 (88)
행복 육아 지도 (25)
여행 지도 (79)
맛나는 지도 (42)
문화생활 지도 (17)
독서는 마음의 알콜 (17)
일상다반사 (18)
장난감 이야기 (78)

달력

«   2017/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tatistics Graph
tistory!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