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YXIUS,,,

그냥 심심풀이로 시작한 Foursquare 체크인 서비스, 몇년을 쓴지도 모르겠지만 특히 뜻깊은 곳을 가거나 멀리 여행울 할 때에는 꼭 쓰게 되는 중독성은 사용하고 있는 분들은 잘 아시리라 것이라 생각 합니다! 오늘 바로가기 로고 이미지가 바뀌 었길래 봤더니 업데이트 되었네요! 나의 취향을 직관적으로 물어보고 더욱 디테일하게 서비스 하겠다고 속삭이는 듯한 느낌이 드는 업데이트! 맘에 드는군요 역시 이 장난감 ^^

 

 

 

 


 

이미 한참 전의 변화지만, 어느날 문득 업데이트를 하고 봤더니, 매일 손에 달고 다니듯 서비스를 즐겼는데도 불구하고, 한참을 사용 안했던 느낌으로 변한, 아니 진화한! 포스퀘어! 그렇다고 기존의 사용법이 크게 틀리지는 않았지만, UI/UX가 눈에 띄게 달라진 것 같습니다. 역시 모바일 어플 서비스의 경쟁력은 UI/UX가 아닌가 싶네요, 물론 학습의 시간은 단 10분에서 15분이면 끝나더군요!


Foursquare 포스팅만 한 두세개 인 것 같은데, 그 만큼 사용자를 지향하는 서비스의 변화가 빠르고 질리지 않게 업데이트를 한다는 점이 눈에 띕니다. 특히 플레이스 체크인 어플의 특성 답게, 혹시나 한국 어플이 아닐까 싶을 정도로 나라별 로컬라이제이션의 완성도가 마음에 듭니다.


 


Facebook 과의 공유는 물론이지만, 거꾸로 역시 사진과 위치등을 공유하는 Path 나 Juspot 을 통해서 체크인을 공유하는 서비스가 어플끼리의 시너지 효과를 더욱 높여 주는 것이 아닌가 싶군요!

 

 

 


자 이제 또 다시 열씸히 한번 출첵(?) 해 볼까요? ^^

몇일 전부터 보니깐, 포스퀘어 한글화가 많이 되었군요! 왠지 한국적인 플레이스 어플들이 더욱 긴장을 해야 하지 않을까 싶은 생각이 듭니다!


제목만 '포스퀘어' 로 바뀌면 느낌도 확 다를 것 같고,






계속 비교를 해 봐야 겠지만, 원조가 그 나라의 토종적인 문화를 점점 장악하게 되고, 우린 따라하고 그 느낌이 매우 큽니다. 물론 지극히 개인적인 생각일 뿐! 간만에 어플에서 포스팅 *^_^*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요즘 해외 여행을 하면서 특히나 페이스북을 더 많이 쓰게 되는 것 같습니다. 또 업무 하달이나 공유등의 간간한 의사소통까지 자연스럽게 페이스북으로 하게 되었죠!

심지어는 페이스북을 아직 사용 안하는 동료를 가입하라고 하고, 가입만 해 놓고 활동이 없는 동료에게도 사용하라고 종용한 적이 있습니다.

물론 우선 내가 편리하게 끔 하기 위한 이기적인 욕심이 없진 않지만, 결국 재미라는 요소라는 것이 기본적으로 상호 작용하기 때문에 어느 정도는 용서가 되지 않을까 생각 합니다. ^^;

아래의 그림은 제가 오늘 한나절 동안 미국 워싱턴 D.C. 쪽에 있으면서 체크인 했던 포스퀘어의 발자국 들 입니다!

모바일 로케이션을 프로급으로 사용하는 편은 아니지만, 전 그래도 여행을 왔을 때에는 왠만한 플래이스 어플 저리 가라할 정도로 쓰는 편 인데,,,


언제 부터인가 미국 여행을 오기 전 한국에서 페이스북의 체크인 기능에 대해서 상당히 궁금했었고, 이미 글로벌 모바일 로케이션 서비스는 말 할 것도 없고, 다음이나 싸이월드 등 국내 서비스도 이미 활성화가 되고 있는데, 왜 이 거대한 페이스북의 체크인 서비스가 아직도 한국에서 시작 되지 않을까 하는 의구심과 기다림이 컸었습니다!

물론 개인 정보에 대한 프라이버시 문제 등의 한국적인 정책 결정이 남아 있다는 것은 기사나 블로그를 통해서 알고는 있지만오,,,

페이스북 체크인 기능과 더불어 구글은 Latitude 모바일 로케이션 서비스에 대한 얘기도 많이 들었지만, 결국 현재 내 손에서서 경험할 수 있다 또는 없다는 것이 가장 중요한 것 아닐까요~!

이곳 미국 콜럼비아 쪽의 숙소에서 혹시나 하는 마음에 체크인을 했더니,,,


드디어 아래와 같은 서비스 화면으로 바뀌게 되더군요!


과감하게(?) 근처의 카페를 체크인,,,!

그리고 가장 중요한 것은 체크인 장소에 같이 있는 친구를 위와 같이 태깅 할 수 있고, 또 내 친구들이 어디에 체크인 했는지 알 수 있으며 주변에 있는 친구들은 누구인지도 확인이 가능 하다는 것!

특히 "Tag Friends With You(함께 있는 친구 태그)" 라는 기능 인데, 친구의 의지가 아닌 나의 선택으로 친구를 체크인 시킬 수 있다는 기능이 프라이버시 문제로 불거질 소지는 있다고 보여지긴 하네요!


마무리를 하자면, 위와 같이 친구들의 체크인 현황을 볼 수 있고, 담벼락에 공유가 되고, 이벤트나 뱃지를 얻게 되는 서비스 자체만 두고 흥미를 느끼는 것은 아닙니다!

소셜커머스다 그룹마케팅이다 등의 시스템 발전 방향에 대한 청사진 보다는,,,


그 모바일 로케이션의 기능 자체가 다른 큰 서비스의 기능으로 합쳐질 때, 어떻게 융합 되는지에 대한 과정을 직접 경험 한다는 것이 무엇보다 강력한 매력이 아닌가 싶네요~!

페이스북 친구 중에 '군자' 쪽에 체크인 한 것이 있는데, 그렇다면, 한국에서 이 기능이 활성화 된건지 모르겠군요~!

그나저나, 스마트폰에서 블로깅 한 다는 것은 정말로 여전히 쉽지 않습니다 ^^v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다들 잘 아시는 부산의 거제도 부터 중간에 해양대학교 찍고 태종대 까지 다녀 왔습니다. 트위터에도 짹짹 하긴 했는데 이번에는 광안대교, 거가대교, 남항대교, 김해교 등등 부산 바다 위의 대교란 대교는 거의 대부분 넘어 간 것 같습니다.


그나저나, 러브콘 와이프님이 포스팅 할 때 글 좀 잘쓰라고 하는데, 아무리 써놓고 봐도, 글 재주는 없는 것 같습니다. 이번 포스팅도 사진으로 승부를,,, (헐 사진은 잘 찎나? ㅋㅋ)

자~ 거가대교부터 시작이죠! 이 곳이 2010년 세계 대교의 역사를 바꾼 대교라고 하는데 해저 터널(해저침매터널)도 지나게 되지만, 그냥 일반 터널 지나는 기분 입니다. 바닷속이 보이지는 않거든요!

Apple | iPhone 4 | Normal program | Average | 1/2320sec | F/2.8 | 3.9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 2011:02:06 10:19:31


Apple | iPhone 4 | Normal program | Average | 1/2320sec | F/2.8 | 3.9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 2011:02:06 10:19:54

멋지죠? 크~~


거가대교를 지나는 자동차 뒷자리에서 아이폰을 떨어뜨릴 각오를 하고 찎었죠! 그리고 '목장원' 이라는 오래 된 고깃집에서 '피자'를 먹으려고 했는데, 유명하더라구요, 하지만 이젠 피자는 안 판다고 그러더군요! 그 다음 도착한 곳은 가덕도에 있는 외포항 근처의 부두횟집에 갔습니다.



여기는 보다시피 대구 회와 대구 지리로 유명하더군요~


대구 회는 처음으로 먹어 봤는데, 맛은 일반 광어회랑 비슷하더군요, 물론 싱싱했고, 대구 지리는 말할 나위도 없죠! 시원합니다.

Apple | iPhone 4 | Normal program | Average | 1/2514sec | F/2.8 | 3.9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 2011:02:06 10:46:04


Apple | iPhone 4 | Normal program | Average | 1/642sec | F/2.8 | 3.9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 2011:02:06 10:38:28

아이폰으로 찍은 인증 샷들! ^^



음 바다 그물을 어설프게 잡고 있는 저 입니다. 음하하하



처음으로 가보는 해양 대학교 입니다. 저 배는 행사 기간에는 일반인에게도 공개를 한다고 하던데, 지금은 못들어 가 봤구요!

Apple | iPhone 4 | Normal program | Average | 1/1885sec | F/2.8 | 3.9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 2011:02:06 13:01:06


 그리고 다시 남항대교를 넘어 다대포 해수욕장을 넘어 자갈마당으로 고고,,,


 저 바다위에 큰 어선들을 바라보고 있는 우리 가족들 이죠! 근데 저 인형은 뭐지? ㅋㅋ

Apple | iPhone 4 | Normal program | Average | 1/3352sec | F/2.8 | 3.9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 2011:02:06 13:29:57

자갈마당은 말 그대로 해변이 자갈로 되어 있어서 자갈마당이라고 하고 그 앞에서 각종 해물을 회를 만들어서 팔고 있습니다.



Apple | iPhone 4 | Normal program | Average | 1/241sec | F/2.8 | 3.9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 2011:02:06 14:34:05

 자 그 다음에 간 곳은 태종대, 아래와 같은 셔틀버스(?)를 타고 올라갑니다. 걸어 올라가도 되지만, 좀 추워서 이날은 이 물건을 타고 갔지요!


그런데 입장권도 따로 받고, 이 버스비도 따로 받고, 관광지에서 좀 너무 돈벌려고 하는 인상이 좀 남더군요!


태종대 쪽을 올라가다 보면 정말로 옛날 맛(?)의 핫도그가 있다고 해서 먹어 봤습니다. 정말 옛날 맛의 불량식품이더군요! 어쨌든 맛났습니다. ^^



이곳 태종대는 고소공포증이 있는 분은 오시기 힘든 곳일 것 같더군요, 모두 절벽으로 깎여진 곳을 층계로 오르락 내리락 하면서 아래의 절경을 보게 되는 것이구요. 아래 보시면 알겠지만 '자살바위' 라는 곳이 있는데, 이 곳을 올라가서 사진 찍는 분들이 꽤 있더군요! 자살바위는 말그대로 자살을 많이 해서 붙여진 이름이라고 하는데, 자살을 방지하는 차원에서 마지막에 어머님을 한번 더 생각해 보라는 차원에서, 아래의 어머님과 아이들의 동상을 세워 놨다고 합니다.
 

Apple | iPhone 4 | Normal program | Average | 1/1312sec | F/2.8 | 3.9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 2011:02:06 14:43:43

 아무쪼록 정말 짧고 굵게 많은 곳을 보고 먹고 했던 멋진 여행 이였습니다.

 


옆의 포스퀘어(foursquare)를 보시면 아시겠지만,
이날은 아침에 김해 공항에서 거제도로 출발 할
때부터 마음먹고 체크인(Check in)을 했습니다.
금방 리더보드에 하룻 사이에 1위로 뛰더군요! ^^
지금 보니 배터리도 7% 남았군요! 하하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영도구 동삼제2동 | 태종대
도움말 Daum 지도
1 
BLOG main image
클럽 스쿨
by Cornwolf

공지사항

카테고리

콘울프 (380)
우리가 바라보는 것 (88)
행복 육아 지도 (29)
여행 지도 (84)
맛나는 지도 (42)
문화생활 지도 (17)
한달에 한번 즉흥적 글쓰기 (2)
독서는 마음의 알콜 (17)
일상다반사 (19)
장난감 이야기 (79)

달력

«   2018/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istory!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