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YXIUS,,,

2015년 하고도 벌써 1월 중순이 넘었다. 시간은 역시 새해가 되어도 광속으로 지나가는 것 같고,,,

얼마전 정말로 오랜만(?)에 강남역에 외출을 했는데 왜 그리도 오랜만인 느낌이던지 기분이 묘했다. 물론 소주도 기분 좋게 한잔 한 상태에서 밤거리를 걸어다녀서 인지 기분이 참 업 되었던 것 같다.

 

 

겨울이라 당연히 추운 것이고 기분은 취했지만 차가운 밤 공기는 오히려 나를 더욱 상쾌하게 한다. 홍대서 부터 2호선을 타고 강남역까지 쭉 오면서 많은 생각을 했다.

 

새해 새로운 시작, 다짐, 그런 것들이 좋기도 하지만 때로는 부담 스럽게 만들기도 한다는 것, 어쩔 수 없는 것이다. 누구나가 다 혼자 사는 것이 아니기 때문인 것 이니깐,,,

 

그러면서도 한편으로는 나는 그 누구보다 행복하다는 것을 잊지 말아야 한다는 생각으로 머리속을 꽉 채웠다.

 

 

'행운'을 쫒기 위해서 지금 내 주위의 '행복'들을 결코 무심코 밟지 말아야 한다는 중요한 것을 잊지 말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1 ··· 46 47 48 49 50 51 52 53 54 ··· 361 
BLOG main image
클럽 스쿨
by Cornwolf

카테고리

콘울프 (361)N
우리가 바라보는 것 (88)
행복 육아 지도 (24)N
여행 지도 (75)
맛나는 지도 (42)
문화생활 지도 (16)
독서는 마음의 알콜 (17)
일상다반사 (18)
장난감 이야기 (78)

달력

«   2017/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티스토리 모바일 블로그
Statistics Graph
tistory!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

티스토리 툴바